다섯 줄짜리 인생교훈

1] 갈까 말까 할 때는 가라
2] 살까 말까 할 때는 사지 마라 
3] 말할까 말까 할 때는 말하지 마라
4] 줄까 말까 할 때는 줘라
5] 먹을까 말까 할 때는 먹지 마라

 

 날마다 읽어보세요.
20대 중반의 사장이 낡은 트럭 한 대를 끌고
미군 영내 청소를 하청 받아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처음에는 운전하는 일을 맡았습니다.
한 번은 물건을 실어서 인천에서 서울로 돌아가는 길이었습니다.

 

그런데 외국 여성이 길가에 차를 세어놓고
난처한 표정으로 서 있는 모습이 보였습니다.

지나치려다 차를 세우고 사정을 물어보았더니 차가 고장이 
났다며 난감해 했습니다.


그는 무려 1시간 30분 동안이나 고생해서 차를 고쳐주었습니다.

그랬더니 외국 여성은 고맙다면서
상당한 금액의 돈을 내놓았습니다.
하지만 그는 그 돈을 받지 않았습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이 정도의 친절은 베풀고 지냅니다."


그러면 주소라도 알려달라고 조르는 
그 외국 여성에게 그는 주소만 알려주고 돌아왔습니다.

그 다음날 그 외국 여성은 남편과 함께 찾아왔습니다.

그 남편은 바로 미8군 사령관이었습니다. 
그 여성은 미8군 사령관의 아내였던 것입니다

그녀의 남편인 미8군 사령관은 그에게
직접 돈을 전달하려 했지만 그는 끝내 거절했습니다.


"명분 없는 돈은 받지 않습니다.

정히 저를 도와주시려면 명분 있는 것을 도와주시오
명분 있게 도와주는 방법이 무엇입니까
나는 운전사입니다.
그러니 미8군에서 나오는 폐차를 내게 주면 그것을 인수해서


수리하고 그것으로 사업을 하겠소.

폐차를 인수할 수 있는 권리를 내게 주시오
사령관으로서 그것은 일도 아니었다.

고물로 처리하는 폐차를 주는 것은
어려운 부탁도 특혜도 아니었습니다.


 그렇게 해서 만들어진 기업이 바로 대한항공입니다.

오늘날의 한진 그룹은 이렇게 우연한 인연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이 이야기는 조중훈 회장의 실화입니다
지금 내 앞에 있는 사람이 나를 살릴 수도 있습니다.

 

좋은 인맥을 만들려면 내가 먼저 
누군가에게 무엇인가를 줘야 합니다
베풀면 돌아옵니다.

상대의 가슴에 씨앗을 뿌려보세요.
그러면 그 사람 가슴속에는 씨앗이 자랍니다.^*^

 

다섯 줄짜리 인생교훈  
가라! 마라! 줘라! 
상대의 가슴에  씨앗을 뿌려보세요

그러면 그 사람 가슴속에는  씨앗이 자랍니다.
실화이야기 좋은 글 옮겨드립니다!

 


조회 수 :
428
등록일 :
2019.04.27
19:24:00 (*.231.92.55)
엮인글 :
http://www.chan.pe.kr/xe/tech/1216375/1dc/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chan.pe.kr/xe/1216375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9 91세로 은퇴한 맥도날드 최고령 알바생 김학영 2019-12-07 8
428 미얀마 가스전의 3단계 김학영 2019-11-13 95
427 누가. 가.나.다~ 를 이렇게 잘 표현을 했는지~ 김학영 2019-11-09 86
426 4차 산업혁명 김학영 2019-11-08 98
425 양파가 이런일을 김학영 2019-11-01 108
424 이어령 마지막 인터뷰 "죽음을 기다리며 나는 탄생의 신비를 보았다." 김학영 2019-10-19 217
423 나우루공화국의 비극 김학영 2019-09-18 463
» 조 중훈 회장 이야기 김학영 2019-04-27 428
421 지혜로운 보석상 김학영 2019-04-04 467
420 7년 구형받은 김관진의 최후 진술 김학영 2019-03-26 478
419 박지원이 밝힌 박근혜 탄핵 막전막후 김학영 2019-03-25 484
418 '공기 최악' 5개국에 한국도 김학영 2019-03-24 464
417 생활의 지혜 김학영 2019-03-20 437
416 의사들이 말하는 '잠 잘 자는 방법 10가지' 김학영 2019-03-20 445
415 식을 줄 모르는 '노니' 인기..효능과 주의사항 김학영 2019-03-09 453
414 솔직해야 사람이 붙는다 김학영 2019-03-02 489
413 좋은 점 발견자가 되라 김학영 2019-02-23 462
412 이광수의 <민족개조론> 김학영 2019-02-15 510
411 저는 막노동하는 아버지를 둔 아나운서딸입니다. 김학영 2019-02-15 514
410 이 글은 1억원씩 내고 봐도 아깝지 않아요~!! 김학영 2019-02-08 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