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와 같은 꿈과 비전을 가지고 저는 지금 학교를 다니고 있습니다. 그 과정에 서 ‘김찬 장학금’은 저에게 또 하나의 뜻을 만들어 줬습니다. 제가 한동대학교 의 마지막, 양보할 수 없는 문화라고 생각하는 팀 문화와 모교 사랑의 한 부분 인 이 장학금은 저에게 있어서 큰 선물입니다. 시간이 흘러 학교에서 더이상 선배가 없고 선배가 되어버린 저에게 김찬 선배님의 사랑이 담긴 이 장학금은 제가 선배들의 사랑을 이어나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입니다. 정말 감사합니 다. 손세웅4 형편이 어려워 힘들어하는 저의 가족과, 저에게 큰 힘과 마음을 선물 해주셔 서 정말 감사합니다. 하나님께, 그리고 김찬 선배님, 선배님의 뜻을 이어 주신 유가족 분들, 장학회와 관련된 모든 분들, 학교를 위해 열심히 일하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한동대학교 콘텐츠융합디자인학부 손세웅 올림 손세웅5


김찬 장학회 기탁자님께 안녕하세요 저는 기계제어공학부 이동하라고 합니다. 저는 한동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목회자 자녀입니다. 저희 아버지는 오랫동안 농촌교회 목회를 오래 하셨습니다. 저희 교회는 안동에 있고 시내에서도 멀리 떨어진 작은 교회입니 다. 목회를 하시면서 가장 힘든 부분은 경제적인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적은 사례비로 4인, 특히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둔 가정이 생활하기에는 너무나 부족 한 부분이 많았습니다. 방학 때면 모자란 학비를 생각해서 알바를 해야 했지만 차로도 30분이 넘게 걸리는 점과 주일 지키는 것 등으로 인해서 알바를 하고 싶어도 못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참 저는 불만이 가득한 삶 을 살았고 교회 그리고 하나님과 멀어져 갔습니다.. 이런 와중에 요번 연도 졸업식에서 형은 저희 가족에게 이런 말을 했습니다. 참 힘들고 어렵게 학교를 다니고 졸업을 했지만 이러한 환경이 나를 더욱 성장 하게 만들었고 학교에서 했던 영어 채플 반주자, HDS, 팀모임, 기도회, 등의 경 험이 하고 싶은 사역에 있어서 정말 크게 쓰일 거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동하1 저의 환경이 하나님께서 주시는 소중한 경험이고 그 속에서 감사함을 배우라 는 것을 형을 통해서 저에게 알려 주셨습니다. 그래서 학교에서 배우는 경험과 감사함을 졸업을 하고 나서 하나님께 저를 통해 쓰이고 싶은 일을 하기를 원합 니다. 그래서 하나님께 쓰이고 싶은 일을 하기 위해서 남은 학기 동안에 이루 고 싶은 목표 두 가지를 정했습니다. 첫 번째로 인성과 신앙을 바탕으로 전공 분야에 전문성을 가지는 것입니다. 제가 기계과를 선택한 이유는 제가 좋아하고 나중에 가장 잘하는 분야로 만들 고 싶기 때문입니다. 저는 에너지 관련 분야에 관심이 있습니다. 다른 어려운 나라의 전기조차 들어오지 않는 곳에 에너지산업을 통해서 봉사와 나눔을 하 고 싶습니다. 그리고 전공지식을 바탕으로 국제적인 역량과 차별화된 다양성을 가지고 그 바탕엔 신앙과 인성을 통해서 다른 사람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치 는 것이 제 목표입니다. 두 번째로는 한동대에서 느낄 수 있는 섬김의 자리를 경험하는 것입니다. 보 이지 않는 곳에서도 학교, 또는 나와 다른 사람들을 위해서 섬기는 자리가 많 습니다. 이 섬김의 자리를 경험해보면서 나눔의 행복과 감사함 그리고 사회성 을 배우고 싶습니다. 이동하2 남은 학기 이 목표를 위해서 항상 기도하면서 감사함으로 최선을 다하려고 합니다. 장학금을 신청할 수 있는 기회를 주어진 것만해도 감사한데 이렇게 장 학금에 선정되어서 너무 감사합니다. 저는 살면서 도움을 많이 받았습니다. 처 음에는 누군가에게 도움을 받는다는 거 자체가 너무 부끄럽고 죄송함을 많이 느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러한 도움은 감사함을 배우고 또한 받았던 물질적 인 것뿐만 아니라 사랑, 기도 등을 나중에 다른 사람들에게 나눠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시한번 감사함을 말씀드리며 주어진 목표, 사명을 가지고 남은 학기 그리고 졸업하고 난 뒤 최선을 다하는 삶을 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동대학교 기계제어공학부 이동하 올림 이동하3 


김찬 장학회 기탁자님께 안녕하세요 저는 한동대학교에 재학 중인 18학번 박에스더 라고 합니다. 우 선 김찬장학회의 장학생으로 선발되게 돼서 정말 감사하고 영광스럽게 생각하 고 있습니다. 장학금의 의미를 기억하고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노력하며 살 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현재 한동대학교에서 국제어문학부와 상담심리사회복지학부에 소속되 어서 영어와 상담을 전공하고 있습니다. 제 비전은 세상에 소외된 아이들을 교 육해서 미래의 지도자들로 양성하는 것이고, 영어를 통해서 가난하고 세상으로 부터 차별 받는 아이들이 자신의 꿈을 찾고 올바른 가치관을 성립할 수 있도록 돕는 것입니다. 저는 이집트 선교사이신 부모님을 따라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고등학교 3학년 때까지 이집트에서 살았습니다. 처음에 갔을 때, 영어 알파벳 만 겨우 알고 간 상태였기 때문에 그곳에 국제 학교 면접을 봐도 떨어지고 언 어가 안되니 적응하기도 힘들었습니다. 또한 중동 문화가 강하게 있는 이집트 는 모든 여성이 히잡을 두르고 있고, 하루에도 6번씩 알라를 찬양하는 기도 소 리가 울려 퍼지는 곳에서 문화의 벽과 언어의 벽에 부딪히게 되면서 힘든 시간 을 보냈습니다. 하지만, 감사하게도 이집트에 있는 작은 기독교 국제학교에 들 어갈 수 있게 되었고 선교의 마음을 가지고 계신 선생님들께 영어를 배우고 학 교생활을 하면서 영적으로나, 학업적으로나 많이 성숙해지고 성장하는 시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박에스더1 하지만 하나님께서 제게 허락하신 많은 축복과 감사들을 누릴수록 이집트에 차별 받는 기독교인들과 그들의 자녀들에게 마음이 갔고, 이집트로 피난 온 많 은 수단 난민들과 시리아 난민들을 보면서 그들에게 하나님의 사랑을 흘려 보 내는 삶을 살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래서 이집트에 있을 때는, 이집트 기독교인 들이 모여 사는 모카탐 쓰레기 마을에 있는 공부방에서 영어를 가르치고, 시리 아 난민 캠프에 있는 어린이들을 섬기는 캠프에도 참여하고, 수단 난민 학교에 서 미술을 가르치는 등, 다양할 활동을 통해서 제 비전을 실천해 왔습니다. 또 한 한동대학교에서는 피스메이커라는 교육봉사 동아리에서 활동하면서 지역 아동센터를 섬기고 중학생들에게 영어 지도를 하는 등, 꾸준히 제 비전에 가까 워 지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다음 학기에는 미국에 Northwest University로 교환학생을 가게 되었는데, 영 어의 본고장 이자 많은 이주민들과 난민들이 정착한 그 곳에서 어떻게 제 2 외 국어로 영어를 배우는 사람들에게 효과적이고 쉽게 영어를 가르칠 수 있는지, 영어 교육에 대해서 배우고 올 계획입니다. 또한 제가 파견되는 지역은 시애틀 인데, 그 곳에 있는 시리아 난민들을 돕는 봉사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그들의 자세한 필요와 상황을 살피고, 저의 비전을 더 구체화해 나갈 것입니다. 박에스더2 부족하지만 하나님께서 제 눈을 통해서 보게 하시고 귀를 통해서 듣게 하신 세상에 필요들을 채우고 하나님 나라의 평안 Shalom을 이루어 가기 위해 노력 하는 삶 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또한 부족한 저를 섬겨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 다. 김찬장학회에서 주신 장학금은 지혜롭게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섬겨 주 셔서 감사합니다. 한동대학교 국제어문학부 박에스더 올림

분류 :
일기
조회 수 :
343
등록일 :
2019.05.15
19:10:46
엮인글 :
http://www.chan.pe.kr/xe/diary/1216398/81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chan.pe.kr/xe/1216398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0 일기 어느 선교사의 편지 김학영 2019-09-11 17
» 일기 김찬 장학금 수혜자들의 감사의 편지-2 김학영 2019-05-15 343
458 일기 김찬 장학금 수혜자들의 감사의 편지 김학영 2019-05-15 298
457 일기 작지만 확실한 행복, 한국어 학당 14기 개강 축사 김학영 2019-01-25 775
456 일기 로뎀 교회 청년 세미나를 위하여 VIP 방문에 대한 메시지 김학영 2018-11-01 1418
455 일기 로뎀 한국어학당 12기 수료식 축사 고난을 이깁시다. 김학영 2018-07-30 2182
454 일기 2018. 6.18 로뎀 하반기 컨퍼런스 말씀 김학영 2018-07-13 2060
453 일기 2018. 1. 6 한국어 학당 11기 개강 축사 일과 공부 김학영 2018-01-13 4729
452 일기 12.23 인레호수 수련회 도착 인사, 자연의 아름다움을 감사 김학영 2018-01-01 4922
451 일기 12월24일 인레 레이크 크리스마스 수련회에서, 세족식의 참 의미 김학영 2018-01-01 5042
450 일기 한결같이 김학영 2017-12-07 5813
449 일기 2017.12. 2 한국어학당 10기 수료식 축사 김학영 2017-12-04 5728
448 일기 로뎀 연합회 2017 상반기 콘퍼런스 김학영 2017-06-25 6890
447 일기 로뎀 전임 회장(이신우 원장)에 대한 안부 편지 김학영 2017-06-08 7342
446 일기 제 4차 산업혁명(한국어학당 9기 개강 축사) 김학영 2017-05-15 7873
445 일기 로뎀 연합회 리더십 한국 단기 수련회 파송식 (격려사) 김학영 2017-04-02 7966
444 일기 나사렛대학교 응급구조학과에서 심폐소생술과 응급구조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여 좋은 반응을 보였습니다. 김학영 2017-02-21 8624
443 일기 2017년 상반기 로뎀 장학금 수여식을 하고 많은 학생에게 지급했습니다 김학영 2017-02-21 8547
442 일기 2016년 로뎀 수련회에서 손가락이 베어서 상처를 봉합하는 수술을 했습니다 김학영 2017-02-21 8931
441 일기 로뎀 한국어학당 8학기 개강 축사 ( Change Myself (변화)) 김학영 2017-01-14 9257